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검색 전체메뉴
검색창 닫기
알림/소식

뉴스/보도자료

KCL,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성능검사 측정기관 지정 받아
  •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2023-08-30
  • 조회320

첨부파일

KCL, 공동주택 바닥충격음 성능검사 측정기관 지정 받아
- 층간소음분야 전문성과 신뢰성을 바탕으로 원활한 제도 운영 기여
2023.7.21



KCL(원장 조영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국토안전관리원으로부터 ‘바닥충격음 성능검사 측정기관’으로 지정받았다고 21일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해 8월 ‘주택법’을 개정하여 사업계획 승인이 이뤄지는 30세대 이상 공동주택에 대해 사용승인 전단계에서 바닥충격음 성능검사를 받도록 했다. 이에 따라 대상 공동주택은 사용승인 전에 바닥충격음 성능검사기관인 국토안전관리원의 검사를 받아야 하고, KCL 등 측정기관이 현장 성능평가를 담당하게 된다.

KCL은 2004년 음환경 업무 전담 부서를 구축하여 소음진동 분야 전문가 10명(박사 3명ㆍ석사 4명 포함)으로 구성된 국내 최대의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2005년부터 국내 유일한 인정바닥구조 시험평가기관으로 활동해왔다. 이에 전문성을 인정받아 국토부의 ‘바닥충격음 사후확인제도 성능기준 마련 연구용역’을 수행해 주택법 개정을 위한 데이터를 제시하는 등 층간소음 해결 방안을 연구해오고 있다.

조영태 KCL 원장은 “사회문제로 대두된 층간소음 문제 해결을 위해 정부는 바닥충격음 사후확인제도를 시행했다“며, ”이번 측정기관 지정을 통해 KCL은 국민 눈높이에 맞는 실질적인 제도 운영이 되도록 신뢰성 있는 성능평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끝>
홈으로 이동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