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검색 전체메뉴
검색창 닫기
알림/소식

뉴스/보도자료

KCL, 대한축구협회와 한국형 인조잔디 경기장 인증제도 시행키로
  • 작성자관리자
  • 등록일2023-03-08
  • 조회432

첨부파일

KCL, 대한축구협회와 한국형 인조잔디 경기장 인증제도 시행키로
- 선수 안전 확보 및 경기력 향상을 위한 경기장 인증제 추진 업무협약 체결 -


KCL(원장 조영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과 대한축구협회(협회장 정몽규, 이하 KFA)는 2월 21일 종로구 KFA 축구회관에서 인조잔디 경기장 인증제도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FA와 KCL은 지난 21년 축구인들의 사용 빈도가 높은 각 시도별 경기장을 선정하여 조사한 결과 축구장으로서의 부적합 사항을 확인한 바 있다. KFA는 국제 수준에 만족하는 인조잔디 축구장 품질기준을 마련하고 인증제도를 시행하기 위해, 22년 9월 ‘국내대회 승인 및 운영 규정’을 개정했다. 규정에 따라 3년간 인증 구장의 확산 보급을 위한 유예를 가진 후 26년 1월부터는 인조잔디 경기장에서 대회를 개최할 경우 반드시 협회 인증을 획득한 경기장을 이용해야 한다.
 
KCL은 KFA 국내 축구장용 인조잔디 인증제에 대한 제품 시험 및 현장 평가를 위탁받아 진행한다. 또한 양 기관은 양질의 축구 인프라 구축 여건을 조성하여 선수들의 부상 방지와 경기력 향상을 추구하기 위해 한국형 인조잔디 인증제도를 보급·확대하고, 각 시도 축구협회, 계약 담당청, 시설관리자들의 인식 개선에도 앞장설 계획이다.
 
KCL 스포츠환경센터는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국제축구연맹 (FIFA)로부터 공인 시험 기관으로 지정 받았으며, ITF(테니스), WA(육상), FIBA(농구)의 공인시험기관으로 지정받은 국내 유일의 시험기관이기도 하다. FIH(하키)는 인증시험 기관 지정을 위한 적합성 시험(Round Robin Test)을 통과하고 지정 절차를 기다리고 있다.
 
KCL 조영태 원장은 “축구 선수 육성의 최일선인 초중고, 대학 리그뿐만 아니라 일반 축구인들이 사용하는 축구 경기장의 인증제 확대를 지원하고, 다양한 스포츠 종목의 표준화에 앞장서 국제 수준의 경기장 보급에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끝>
홈으로 이동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